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KPI 소식

평화와 공동체적 나눔이 충만하여 인권과 자유가 보장되는 하나된 한반도를 열어가는

기본이미지 alt

뉴스레터

작성자 한반도평화연구원 등록일 2019-08-07
제목 KPI 2019년 7월 소식지
 

 
ㅣ2019 KPI 베트남 연구여행 
     2019 KPI 베트남 연구여행 (7/1~6)      
   탈식민, 분단, 통일의 역사를 가지고 있고, 사회주의 체제전환을 도모한 베트남. 한반도와 닮아 있고, 많은 시사점을 주는 나라입니다. KPI는 남남나눔 연구위원회 시절부터 10년 정도의 터울을 두고 베트남을 지속적으로 방문해 왔고, 이번 2019년 연구여행으로 세 번째 방문입니다. 베트남 사회과학원 세미나, 전쟁역사박물관, 호치민 기념관 등을 방문하여 베트남의 과거와 현재를 살피고, 푸토 섬유산업 공장, 하이퐁의 희성전자 베트남 법인을 방문하여 경제개혁 이후의 기업진출과 한반도 시사점도 엿보았습니다. 특히 하루 시간을 내어 랑선 우의관 국경검문소, 동당역을 방문했는데 긴 이동시간 동안 조동준 교수(KPI 부원장, 서울대 정치외교학부)의 자세한 강의도 이어져 풍성한 시간이었습니다.
 
ㅣKPI 연구위원 특별세미나 (7/18목)
▲ 방찬영 총장(카자흐스탄 키맵대) (7/18) 
 
'남북간 동반성장과 한반도 번영을 위한 청사진'   '김정은 위원장의 담대한 도전과 기회'
  카자흐스탄 대통령의 경제고문을 맡아 경제 개혁개방을 주도했던 방찬영 총장을 모시고 연구위원 특별 세미나가 있었습니다. 북한의 비핵화 수용에 따른 경제현대화와 현 북한 사회주의 체제 개혁 등에 대한 구체적인 전략과 방안이 필요함을 강조하고, 현안과 관련한 질의 응답 시간을 가졌습니다.   
 
차세대 연구자 세미나#1 (7/23화)
'북중 접경지역의 북한주민과 조선족'
중 접경지역 주민들의 사용 단어, 인식, 생활 등을 통해 살펴 본 민족정체성에 대한 강의와, 경제성장 및 국가성의 상황에 따라 달라지는 해외디아스포라의 정체성, 그리고 이들의 사회적 통합을 가져올 수 있는 한반도의 과제에 대해 토론해 보았습니다. 
 
▲발표:최선경 박사(KPI연구위원,북한대학원대학교) 
토론:박영춘 팀장(KPI협동연구위원, 전 한빛누리 민족화해사업팀) 
 
  한반도평화연구원은 한반도 평화에 관심이 있는 차세대 연구자를 환영합니다 
 
사단법인 한반도평화연구원
www.koreapeace.or.kr ㅣ koreapeace@paran.com
서울시 종로구 대학로 19 한국기독교회관 5층 502호 070.8611.7109